공공기간과 민간의 합작품, 새로운 플랫폼으로 주목

인쇄

고척 아이파크, 전용 64·79㎡ 2205가구 입주

DA 300

HDC현대산업개발은 최근 서울시 용산구 용산철도병원부지 복합개발사업의 일환으로 진행한 용산역사박물관 리모델링 공사를 완료하고 기부채납한 것을 시작으로 서울 곳곳에서 추진하고 있는 복합개발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용산을 중심으로 서울 도시경쟁력을 키워나가고 있다.

지난 3월 23일 개관 행사를 가진 용산역사박물관은 지난해 4월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용산 역사문화르네상스특구로 지정돼 용산구의 도심역사 거점 구축 특수사업으로 추진된 사업이다.

HDC현대산업개발은 국가등록문화재 제428호인 용산문화박물관의 복원을 위해 수립된 자문위원회의 복원 및 정비계획에 따라 공사를 진행해왔다. 용산역사박물관은 이번 리모델링을 통해 용산의 역사와 현대의 문화가 공존하는 시민을 위한 공간으로 재탄생했다.

HDC현대산업개발이 추진하고 있는 용산철도병원부지 개발사업은 용산지구단위계획구역 내 용산구 한강로3가 65-154번지 일대 1만772㎡ 부지를 개발하는 사업이다. 부지 내 용산철도병원 본관은 역사박물관으로 리모델링해 용산의 전통을 이어가게 된다. 이와 함께 지하 6층 ~ 지상 최고 33층, 621가구 규모로 고품격 주거와 함께 쇼핑, 문화가 융합된 주거복합공간을 조성하게 된다.

광운대역세권·잠실 등서도 대규모 개발



지난해 5월 HDC현대산업개발의 부동산투자회사인 에이치디씨아이파크제1호위탁관리부동산투자회사는 국토교통부로부터 용산철도병원부지 개발사업을 위한 영업인가를 받고 사업을 본격화했으며, 인허가 및 행정 절차를 거쳐 하반기 착공할 예정이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지역과 도시가 성장하며 그 안에 머무는 사람들이 교류하고, 생각이 변하고, 아이디어들이 모여 미래가 바뀌는 거점 공간을 서울을 비롯한 전국의 도시에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우선 서울시, 용산구와 함께 도시의 미래를 그려나가기 위해 협력해 나가고 있다. HDC는 글로벌 도시 서울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서 용산을 중심으로 한 비전을 구체화하고 있다.
 

▲ 서울 구로구 고척동 100-7번지 일대에 조성되는 ‘고척 아이파크’(투시도)는 공공기관의 공공성과 안정성, 민간의 상품성을 결합한 주거 시장의 구조 변화에 걸맞은 새로운 플랫폼으로 주목받고 있다. 현재 입주를 앞둔 상태다.


용산역사박물관과 함께 조성되는 주거복합단지와 문화공간이 코어가 되고, 아이파크몰의 쇼핑 및 스포츠 콘텐트를 활용해 플랫폼으로서의 가치를 확장하며, 용산 공원 개발을 통해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의 도시를 위한 기반을 견고히 갖춰간다는 계획이다.

HDC현대산업개발은 민간차원에서 용산역 주변 위 3개 거점을 중심 코어로 하여 서쪽 한강변 용산국제업무지구를 한강 수변공간과 연계하면서 기존 여의도의 업무지구와 함께 글로벌업무특구로 유도하고, 새롭게 열리는 용산 시대의 밑바탕인 용산공원조성사업, 문화예술과 여가, 주거의 중심인 이태원을 함께 아우르는 새로운 글로벌 중심업무생활지구(GCD)를 개발한다는 그랜드비전을 선보일 계획이다.

앞으로 글로벌 도시로서 서울의 경쟁력을 키워나가기 위해 과거, 현재, 미래가 공존하는 헤리티지를 품은 용산이 그 구심점의 역할을 할 수 있도록 HDC현대산업개발이 그랜드비전을 선도한다는 것이다.

용산을 시작으로 HDC현대산업개발이 노원구 광운대역 역세권 프로젝트 등 서울 곳곳에서 추진하고 있는 또 다른 복합개발 사업들도 잇따라 본격화될 것으로 보인다.

HDC현대산업개발의 개발사업 노하우가 총동원되고 있는 광운대역 역세권 프로젝트는 서울 노원구 월계동 85-7일대의 광운대역 주변을 주거·업무·판매·문화 등 복합적 기능을 갖춘 동북권 신 경제거점으로 조성하는 사업이다.

HDC현대산업개발은 GTX 광역 교통망과 지하철 역세권 등 서울 동북부 지역개발의 중심거점 지역이 될 광운대 역세권을 개발하면서 기존의 도시에서는 보지 못했던 고객 중심의 프로그램이 접목된 미래 주거 문화를 제시하고 코로나19 이후 비접촉적이고 스마트한 소비패턴에 부합하는 신개념의 도시공간을 창출하고자 전사적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이와 함께 광운대 역세권을 거점으로 인근 지역까지 활력을 불어넣는 중심타운으로의 차별화된 도시문화를 선도한다는 계획이다. 빠르면 올해 착공을 목표로 서울시 등 관계기관과 인허가 절차를 진행 중이다.

HDC현대산업개발 관계자는 “HDC그룹은 ‘용산 글로벌 중심업무생활지구’ 개발을 시작으로 광운대 역세권 프로젝트와 함께 주변 주요 대학을 연계하는 ‘글로벌 캠퍼스 지구’, 잠실종합운장을 마이스 중심으로 복합개발하면서 성수지구와 연계한 ‘글로벌 마이스 지구’ 개발을 연계해 서울의 도시경쟁력을 극대화하고, 서울과 나아가 대한민국이 새로운 글로벌시대를 이끄는 도시와 국가로 재탄생하는 그랜드비전을 그려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민간개발 노하우 접목, 도시재생 기여



HDC현대산업개발이 서울시 구로구 고척동 100-7번지 일원 부지 개발을 통해 공급하는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고척 아이파크’는 입주를 앞두고 있다. ‘고척 아이파크’는 서울시 구로구 고척동 100-7번지 일대에 조성되는 지상 최고 45층, 전용면적 64·79㎡ 2205가구의 도심 속 브랜드 대단지로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을 것으로 전망된다.

고척 아이파크는 공공기관의 공공성과 안정성, 민간의 상품성을 결합한 주거 시장의 구조 변화에 걸맞은 새로운 플랫폼으로 8년간 주거 기간을 보장함과 동시에 고객에게 다양한 생활편의 서비스를 접목해 주거 만족도를 최우선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고척 아이파크 단지 내 생활 인프라 시설로, ‘자연과 지역 주민 모두가 함께 성장해 더 나은 삶으로 향하는 공간’이라는 의미를 담은 ‘더 그로우’가 들어선다.

‘더 그로우’는 지하 2층~지상 2층까지 총 4개 층, 12만㎡ 규모이며 패션·식음·라이프스타일·교육 등 총 80여 개의 매장으로 꾸며진다. 지하에는 코스트코가 입점하며 1~2층에는 국내외 유명 SPA브랜드와 글로벌 F&B 브랜드인 스타벅스, 아웃백스테이크하우스 등이 입점한다.

‘더 그로우’는 아이파크몰이 선보이는 지역맞춤형 복합상업공간으로, ‘도심 속 자연, 힐링 공간’이라는 주제를 바탕으로 입주민과 지역 내 주민의 라이프스타일에 맞춘 쇼핑 환경을 선보일 계획이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앞으로 주거복합 개발과 운영사업을 통해 지역과 도시를 성장시킴으로써 사람과 지역을 성장시키는 사회적 디벨로퍼로서 뻗어나간다는 계획이다.

또 민간의 경쟁력을 바탕으로 대형 상업시설과 차별화된 MD구성 등으로 민관이 협력해 디벨로퍼로서 좋은 동네를 만들어 지역을 살리고 도시를 살리는 선순환의 역할을 해나갈 예정이다.

HDC현대산업개발 관계자는 “앞으로 단순히 아파트를 만드는 회사가 아닌 좋은 개발과 운영사업을 통해 지역과 도시를 성장시킴으로써 사람도 성장하는, 사람과 지역을 위한 사회적 디벨로퍼로 성장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