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4차 사전청약 10일부터 접수 시작

인쇄

남양주 왕숙·서울 대방 등 1만3552가구

DA 300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이달 10일부터 수도권 4차 사전청약 접수를 시작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4차 사전청약에서는 3기 신도시와 수도권 공공택지 총 12개 지구에서 총 1만3552가구가 공급된다. 공공분양 6400가구, 신혼희망타운 7천152가구 등이다.

지구별로는 남양주 왕숙 2352가구, 부천 대장 1863가구, 고양 창릉 1697가구, 성남 금토 727가구, 부천 역곡 927가구, 시흥 거모 1325가구, 안산 장상 922가구, 안산 신길 1372가구, 서울 대방 115가구, 구리 갈매 1125가구, 고양 장항 825가구, 인천 계양 302가구 등이다.
 

분양가는 남양주 왕숙, 성남 금토 등 대부분 지역이 3억∼5억원대이며 고양 창릉은 4억∼6억원, 서울 대방은 7억원 수준이다.

사전청약 접수는 공급유형(공공분양, 신혼희망타운), 신청자격(특별공급, 일반공급)과 해당지역 거주여부 등에 따라 청약 접수 일정이 달라 신청 시 유의해야 한다.

공공분양주택은 이달 10∼14일에 특별공급, 17∼18일에는 일반 1순위 공급이 진행된다.

신혼희망타운은 이달 10∼14일 5일간 해당 지역 거주자를 대상으로 청약을 받고 수도권 거주자는 17일부터 접수한다.

청약접수는 인터넷 접수(사전청약.kr 또는 apply.lh.or.kr)를 원칙으로 하며, 만 65세 이상 고령자와 장애인 등을 위해 현장 접수처도 운영한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