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 도심 가까운 청정 전원주택지 분양

인쇄

술미한솔...저수지 조망 정남향, 교통·생활 굿!

DA 300

부동산시행사인 한마음이 강원도 원주시 흥업면 대안리 일대에서 술미한솔 토지를 분양한다.

이 토지는 청정 지역과 다양한 인프라, 교통 호재의 삼박자와 뛰어난 전망과 탁 트인 시야, 정남향 위치, 만수 면적 약 12만㎡의 계곡형 저수지 등을 갖춰 수요자 관심이 높다.

이 토지는 원주시 남서쪽에 있어 도심과 가까이 있다. 이마트 (6.3km), 원주 연세 세브란스병원(11.2km), 원주역(6.5km), 원주시청(13.5km), 한라대(6.0km), 연대 미래 캠퍼스(7.9km), 강릉원주대 (8.2km) 등 도시 편리성을 누리며 쾌적한 전원생활도 할 수 있다.

맞춤형 대학타운 사업지 인근



1, 2차 영동고속도로와 KTX 강릉선, 안동선 확장 개설로 원주에서 서울 청량리까지 통근 거리 40분대로 서울 접근성이 크게 향 상됐다. 원주시청 및 법조단지, 혁신도시, 기업도시와 인접한 신흥 개발 지역이고 원주연세대미래 캠퍼스 등 3개 대학과 인접한 농촌 지역에 자리 잡았다.

사방이 병풍처럼 둘러싸여 있고 대안저 수지가 내려다보인다. 도시의 편리성과 쾌적한 전원생활을 함께 즐길 수 있는 지역이다.

▲ 술미 한솔 건축 투시도.


원주시는 사업지 인근 자연녹지 7만8224 ㎡에 444억 원을 들여 새로운 유형의 흥업지구 맞춤형 대학타운인 ‘흥업청년특별지구’ 조성을 준비 중이다. 업체 측은 “현재 분양 단지 내 도로 포장이 끝났고 기본 인프라도 풍부해 조기 마감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2차 분양 땅도 즉시 건축 가능



원주는 강원도에서 유일하게 원주 혁신도시와 기업도시가 한 곳에 모여 있고 개발 호재도 풍부하다. 원주시가 추진 중인 주요 개발 사업은 30개이며, 투입 예산은 3조5000억 원에 달한다.

이중 눈길을 끄는 것은 지난 1월 5일 개통된 신 원주역과 서원주역이다. 남원주역은 원주~제천 복선 전철 사업으로 마련된 신설역으로 시속 250km의 준 고속철이 투입되면 서울 청량리까지 30분 이내로 이동할 수 있다. 원주역은 KTX 안동선(청량리-안동), 원주~제천 복선 전철, 여주~원주 수도권 전철까지 3개 노선이 오가는 환승역으로 자리 잡을 예정이다.

2차 부지는 약 7987㎡로 주택 용지로 바로 건축하거나 추후 건축할 수 있다. 1차 부지에는 즉시 입주 가능한 주택이 있다. 분양가는 3.3㎡당 59만 원부터 시작된다. 기초토목공사를 완료한 택지 는 매수자 용도에 맞게 다양하다. 분양업체 측은 “토지 정남향 방향에는 저수지가 한눈에 들어 오는 금계포란형 토지로 인근에 축사나 기타 유해 시설이 없어 청정 자연환경을 갖췄다”고 전했다.

문의 02-539-3642, 033-763-7801


 

광고